3D 프린팅의 대표적인 출력방식, FDM과 SLA

안녕하세요, 주식회사 #한국전자기술 입니다.

3D프린팅에는 다양한 종류의 출력방식이 있습니다. 분말형태의 소자를 빔으로 녹여 형상을 만드는 SLS 방식, 액체 소자에 빔을 조사하여 경화시키는 DLP 방식, 수지를 분사하고 광경화시키는 Polyjet 방식, 롤러를 이용해 종이나 금속판을 접착제로 붙이는 LOM 방식 등이 있어요.

이렇게 다양한 종류의 출력방식 중 가장 대표적으로 많이 활용되는 방식은 FDM 방식과 SLA 방식인데요

두 가지 방식의 차이점과 특징에 대해 살펴보려 합니다.

 

FDM 방식

FDM 방식은 ‘필라멘트’라 불리는 소재를 열로 녹인 다음 노즐로 압출하여 적층하는 방식입니다. 간단한 원리만큼이나 사용하기 쉽기 때문에 가정용이나 교육용으로도 많이 활용되는 방식이에요.

재료와 장비의 가격이 저렴한 편이기 때문에 출력서비스 또한 저렴하게 제공됩니다.다만 FMD 출력물은 적층 방식으로 가공한만큼 레이어층이 발생해 표면의 품질이 좋지않은 편에 속하는데요, 후가공이나 도색작업을 통해 표면퀄리티를 완화시킬 수는 있습니다.

간단하게 외형을 확인하기 위한 소프트목업이나 저예산으로 시제품을 제작하게 되는 팀, 경진대회, 졸업작품, 공모전, 캡스톤 디자인에 활용하기 좋은 방식이에요.

 

SLA 방식

SLA 방식은 광경화성 액상 수지에 UV 레이저 빔을 조사하여 경화된 수지를 적층해 형상을 제작하는 방식입니다. 투명/반투명 소재를 모두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투명 시제품을 제작할 때는 이 SLA 출력 방식을 활용하고 있어요.​

FDM 방식의 단점에 표면의 퀄리티가 있었는데 SLA 방식으로 출력하게 되면 표면 정밀도가 높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별도의 후가공없이도 디자인적으로 품질이 떨어지지 않는 정도에요. 또한 공차 오차 발생률이 FDM보다 낮기 때문에 조립해야하는 구조나 정밀한 구조까지도 섬세하게 출력할 수 있어요. 다만 제작 가격이 FDM에 비해 다소 높은 편이고 사용가능한 원료나 색상이 아직까지는 제한적입니다.

어느정도의 디자인퀄리티가 필요한 시제품, 섬세한 조립구조를 확립해야하는 프로토타입의 경우는 FDM 방식보다 SLA 방식이 적합할 수 있습니다.

 

“그럼 두 가지 방식 중 어떤 방식이 더 좋은 방식인가요?”

KET에서는 좋은 방식을 말씀드리기보다는 의뢰자가 필요로 하는 시제품의 특성이나 제작 목적에 따라 각자에게 맞는 방식을 추천해드리고 있어요 🙂

공유하기

다른 포스트